이낙연 "전우 시체 위에서 응원가 못 부른다"…총선 유세 거절?

作者:패션 来源:부모와 아이 浏览: 【 】 发布时间:2023-11-29 14:21:58 评论数:
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지난달 25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국제회의실에서 서울대통일평화연구원 주최로 열린 '대한민국 생존전략' 평화학세미나에서 강연을 마친 뒤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. 연합뉴스

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지난달 25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 국제대학원 국제회의실에서 서울대통일평화연구원 주최로 열린 '대한민국 생존전략' 평화학세미나에서 강연을 마친 뒤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. 연합뉴스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‘정치가 범죄화돼서는 안 된다’며 내년 총선 공천이 불공정하게 진행될 경우 총선 지원유세에 나서지 않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이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최근 당내 중진을 포함한 몇몇 의원에게 “전우들의 시체 위에서 응원가를 부를 수 없다”는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이 전 대표 측 관계자는 “그 얘기를 했다는 말씀을 들었다”고 확인했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이날 문화일보에 따르면 이 전 대표는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측근이 대거 공천을 받게 된 후 유세에 나서게 되는 상황을 “전우들의 시체 위에서 응원가를 부르는 것”이라고 표현하며 “이 전 대표를 용병으로 불러 후보 유세하라고 하면 유세에 응할 생각이 없다”는 뜻을 밝혔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이에 대해 관계자는 20일 중앙일보에 “좀 더 적극적으로 해석하면 비명과 친명이 기준이 아니라 적어도 민주당이 범죄가 정치화돼서는 안 된다”며 “범죄를 정치적으로 뚫고 나가려고 하는 흐름이 공천에서 나타날 것이다. 그러면 민주당이 망하는 길이다. 민주당이 처해 있는 현실을 이야기한 것”이라고 설명했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다만 “지금까지는 ‘원칙과 상식’ 의원들보다는 좀 더 뒤에서 바라보고 있어 탈당이나 이런 걸 고려하거나 3지대를 고려해서 (이같은 발언을 )한 건 아니다”고 부연했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

이 전 대표는 오는 28일 싱크탱크 ‘연대와 공생’이 개최하는 토론회의 기조연설을 맡을 예정이다.

이낙연quot전우시체위에서응원가못부른다quot총선유세거절